상단여백
HOME 여행 관광
‘케이팝스타 따라잡기’ 팸투어 글로벌 SNS 기자단 전주 홍보 기대21·22일 한국관광공사 동남아·중동 지역 기자단 22명과 전주 방문

한국관광공사(KTO)의 동남아·중동 지역 글로벌 기자단이 관광거점도시 전주를 세계에 알릴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시는 21일과 22일 1박 2일 일정으로 한국관광공사 동남아·중동 지역 글로벌 SNS 기자단 22명과 함께 팸투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태국, 이란 등 동남아·중동 16개국의 국내 거주 외국인으로 구성된 글로벌 SNS 기자단은 ‘케이팝스타 따라잡기’를 주제로 유명가수의 촬영지를 직접 방문하고 사진과 영상을 SNS로 공유하는 홍보활동을 펼치게 된다.  

이들은 BTS가 뮤직비디오와 화보집을 촬영한 전주동물원과 비긴어게인 전주 편의 무대인 경기전, 유명댄서 아이키가 전주 홍보영상을 촬영했던 팔복예술공장 등을 방문했으며, 한복을 입고 전통 다도체험도 했다. 또 무슬림 출신의 기자들을 고려해 약선한정식과 채식, 비빔밥 등 다양하고 건강한 한식을 제공하기도 했다.

이에 앞서 한국관광공사의 유럽주와 아메리카주, 오세아니아주 외국인 기자단 20명은 지난달 전주에서 팸투어를 하고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전주를 해외에 홍보하고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이와 관련 33개 국가 출신 국내 거주 외국인 117명으로 구성된 글로벌 SNS 기자단은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틱톡, 웨이보 등 다양한 SNS 매체에 900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전주를 처음 방문한 말레이시아의 파이잘 기자는 “한국에 거주하는 동안 전주를 꼭 한 번 방문하고 싶었는데 좋은 기회가 됐다”며 “동남아에서 케이팝 스타들의 인기가 큰 만큼 이번 프로그램이 매우 흥미로울 것”이라고 전했다. 

정명희 전주시 관광거점도시추진단장은 “희망도시별 팸투어가 가능한 글로벌 SNS 기자단은 접수기간이 끝나기도 전에 최대 인원이 전주지역을 접수하는 등 전주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며 “이와 함께 동남아와 중동 지역의 관광객이 전주를 찾았을 때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음식, 문화체험, 숙박시설 등의 외국인 수용 태세 개선에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주시는 잠재적 방한 여행객들을 타깃으로 여행 인스타그램(@Visit Jeonju_official) 및 유튜브(@Visit Jeonju) 등 SNS 활용, 외국인을 전주로 초청하여 로컬체험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지속적인 온택트(ON-TACT) 마케팅으로 전주의 다양한 매력을 전 세계로 소개하고 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