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정읍시, 국민연금공단 연수원 건립 위한 업무협약일자리 창출·지역 농산물 소비 촉진·관광 유발효과 등 ‘기대’

세계 3대 연기금 기관인 국민연금공단 연수원 건립이 정읍시에서 본격화된다. 

정읍시와 국민연금공단은 지난 15일 국민연금공단에서 연수원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유진섭 시장과 국민연금공단 김용진 이사장, 정읍시의회 조상중 의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국민연금공단은 1989년 9월 18일 설립되어 109개의 지사와 7,200여 명의 임직원으로 조직되어 있으며 기금적립액은 무려 834조를 보유한 세계 3대 연기금이다. 

국민연금공단 연수원은 총사업비 413억원이 투입돼 내장산문화광장 인근 부지 46,316㎡에 연면적 10,000㎡로 건립되며, 올해 설계에 착수해 2025년 준공될 예정이다.

연수원이 완공되면 국민연금공단 본사와 109개 지사에서 1일 200명 이상의 직원들이 이용할 예정이며, 특히, 7,200여 명의 국민연금공단 직원과 가족이 연수원을 이용하면 지역 농축산물 소비 촉진과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또한 내장산문화광장과 용산호 일대 관광시설과 연계해 정읍 관광산업 발전과 관광 유발효과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민연금공단 연수원 건립 부지는 국민여가캠핑장과 내장산워터파크 등이 들어서 있는 내장산 문화광장 인근에 자리하고 있으며, KTX와 SRT, 고속버스 등 편리한 교통인프라와 차량 진입도로, 상하수도 등 기반 시설이 완벽하게 갖춰진 최적의 연수원 입지 조건을 갖추고 있다.

시는 공유재산의 매각 승인 등 행정적 절차를 빠르게 완료해 국민연금공단의 연수원 건립을 위한 행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유진섭 시장은 “국민연금공단 연수원이 전국 최고의 힐링과 교육의 요람이 될 수 있도록 국민연금공단과 유기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국민연금공단 연수원을 비롯해 JB금융그룹 연수원과 한국전기안전공사 교육원 등 연수시설을 연이어 유치하면서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연수원 메카도시로 급부상하고 있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