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고창군, 당도 높고 아삭한 무장 토성 멜론 첫 출하

고창군 대표작물인 멜론이 본격적인 출하를 앞두고, 지난 3일 선운산농협 농산물유통센터에서 토성멜론(회장 장경업) 작목반원이 한자리에 모여 첫 출하 행사를 가졌다.

고창 멜론은 미네랄과 게르마늄이 풍부한 황토와 청정 서해안의 해풍을 맞고 자라 당도가 높고 육질이 아삭한 맛이 일품이다.

비타민과 베타카로틴이 풍부해 면역과 피부건강에 좋으며, 레티놀도 포함되어 있어 노화로 인해 시력이 나빠지는 것 역시 방지해 준다.

또 고창멜론은 오랫동안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철저한 품질관리와 상품화로 가격 경쟁력 강화와 산지 유통 개선을 통해 전국 최고의 품질로 인정받고 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코로나19로 일손 부족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수확 후 관리와 당도 높은 신선한 멜론을 생산하기 위해 애쓰시는 모든 농가들에게 감사드린다”면서 “고창 멜론의 품질향상과 농업인 소득증대로 군민의 행복을 높이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