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
무직회사(Muzik Company), “부담 없는 클래식컬” 콘서트 개최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문화예술계에 생기를 불어넣는 공연이 개최된다.

전주시가 주최하고, 전주한벽문화관, 전주문화재단이 주관하는 ‘공연예술 실연활성 지원사업’ 선정 작품으로 무직회사(Muzik Company)가 선정되었다.

클래식 음악 전공 청년들로 구성된 무직회사(Muzik Company)는 ‘부담 없는 클래식’이라는 타이틀로 오는 9월 9일 오후 7시 30분 전주한벽문화관 한벽공연장에서 공연을 펼친다.

2019년 창단한 클래식 음악그룹 무직회사(Muzik Company)는 멤버 전원이 클래식 음악을 전공한 청년으로, 조예찬(테너), 채승기(퍼커션), 최산하(클라리넷), 김나연(바이올린), 박수빈(피아노)으로 구성되었다. 무직회사는 지속적인 음악 활동을 하기 위해 모였으며, 클래식을 넘어 다양한 장르를 소화해 대중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부담 없는 클래식’은 어렵게 느껴지는 클래식 공연에 부담 없이 찾아오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기획된 공연으로, 독주, 앙상블 등 다양한 악기 구성과 시대를 아우르는 레퍼토리를 통해 무직회사만의 색깔로 들려준다.

공연 티켓은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전석 1만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정부 방역지침을 준수할 예정이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