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K푸드-열풍 주역 ‘국가식품클러스터 식품대전‘ 개최국내 식품 대표기업 100여개사 참여한 온라인 식품대전

K푸드 열풍을 이끌고 있는 국가대표 식품기업이 한자리에 모이는 ‘2021 국가식품클러스터 식품대전 in 익산‘이 개최됐다.

시는 8일부터 이틀간 ‘다시 맛난 세상, 식품을 크리에이팅하다’라는 주제로 참여기업 100여 개 사가 함께하는 온라인 ‘2021 국가식품클러스터 식품대전(이하 ‘식품대전’)’이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 다목적홀에서 열렸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가식품클러스터와 국가식품클러스터 입주기업 및 중견 기업, 국내 우수 기업 등이 만든 우수 제품을 국내외 바이어와 소비자에게 알리기 위해 기획됐으며, 전국 식품기업과 소비자․바이어가 언택트로 참여할 수 있도록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8일에는 “송훈ㆍ홍석천 셰프, 홍사운드” 등 유명크리에이터 등이 참여하는 한식양식 인기 레시피 시연 등 볼거리를 제공하는 한편 NS홈쇼핑 입점상담회가 온라인으로 이뤄졌다.

바이어 화상상담회를 통해 8일에는 해외 바이어 5개국, 6개사가 참여했으며 9일에는 국내 바이어를 대상으로 zoom을 활용한 1:1 접속 참여방식으로 상담이 이뤄진다.

또한 9일에는“포스트 코로나에 대응하는 K-푸드의 미래전망”을 주제로 산학연 3인3색 토크쇼, 농식품 경제전문가들이 참여하는‘2021 푸드폴리스 슈퍼토크’가 진행됐다. 이 밖에도 기업 홍보관 등을 통해 식품대전 참여기업들 홍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특히 식품대전 기간에는 네이버 쇼핑‘라이브커머스’를 통해 실시간 판촉 행사를 진행하는 한편 쿠팡, 우체국쇼핑몰 기획전은 11월까지 지속돼 참여기업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식품대전의 모든 프로그램은 식품대전 홈페이지(www.if-festival.or.kr)를 통해 자세하게 소개하고 있으며, 전 일정은 유튜브 채널 ‘국가식품클러스터TV’를 통해 온라인으로 시청할 수 있으며, 식품대전 홈페이지는 11월 30일까지 상시 운영된다. 

국가식품클러스터는 기업과 학계, 연구기관이 손잡고 식품산업 발전의 시너지 효과를 내기 위해 조성된 국내 첫 식품 전문 국가산업단지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올해로 2회차를 맞이한 식품대전을 통해 국가식품클러스터는 한 단계 더 발전하고, 생산자와 소비자는 마음껏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으니 많은 관심 바란다”며 “식품산업의 메카로 자리매김한 익산시는 앞으로 K푸드 식품산업을 이끌어 가기 위한 모든 역량을 위해 집중해 나가겠다” 고 밝혔다.

박용섭 시민기자  smartk201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섭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