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순창군자원봉사종합센터, 추석맞이 명절음식 나눔봉사

순창군자원봉사종합센터(소장 김삼순)는 지난 15일 외롭게 추석명절을 보내실 독거노인 및 소외계층을 위로하고자 총 170세대를 선정해 특별한 추석맞이 음식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사)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 신규프로그램 사업으로 진행하는 ‘정성·사랑 가득한 건강한 추석명절 음식나눔’ 활동은 나눔봉사단(회장 김숙자) 자원봉사자 20여명이 정성을 다해 송편과 모듬전을 만들고, 사랑의 마음을 가득 담아 각 세대에게 전달했다. 

현재 군은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을 방지하고자 추석 연휴기간 귀성 및 역귀성 자제를 권고하고, 이동 시에도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방역수칙 준수를 독려하면서 청정 순창 유지를 목표로 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상황 속에서도 독거노인 등 소외된 계층에게 훈훈한 마음과 정을 조금이나마 나누고 위로를 전하는 취지에서 봉사활동을 진행하게 되었다고 순창군자원봉사종합센터 측은 밝혔다.

김삼순 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자녀들의 방문이 어려워 집에서 추석명절까지 외롭게 지내고 계시는 어르신들에게 작지만 위안이 되고 힘이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정성스럽게 준비한 만큼 맛있게 드셨으면 좋겠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맞춤형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 내 소외된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순창군 #순창군자원봉사종합센터 #추석명절 #독거노인 #소외계층 #음식나눔 #맞춤형 봉사활동 

최광식 기자  muhak0115@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광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