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완주군, 와일드&로컬푸드 축제 어렵게 취소 결정!"군민 안전 최우선” 방문의 해 홍보 주력키로

완주군(군수 박성일)이 2021년 완주와일드&로컬푸드축제(이하 와푸축제)를 취소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30일 완주군은 최근 급격히 코로나19가 재확산됨에 따라 고심 끝에 취소결정을 내리고, 관광자원 홍보에 주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와푸축제는 그동안 전국의 수많은 축제 중 주민화합이 가장 돋보이는 주민주도형 축제로 자리 잡아왔지만 아쉬움 속에 2년 연속 취소 결정을 내리게 됐다. 

군은 아쉽게 취소된 축제를 대신해 2021~22년 완주방문의 해를 추진을 위해 대표축제와 관광자원 홍보에 더욱 주력한다. 

우선 상반기에 주민공동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체험키트 공모전에서 선정된 생강청 만들기, 생강 삼푸바 등 5개 체험키트를 축제 현장이 아닌 집에서 만들어 보는 ‘완주여행 체험키트 뽐내기 이벤트’를 오는 10월까지 진행한다.

또한 군 매력을 사진과 시로 표현하는 ‘완주 디카시 공모전’과  ‘완주사랑 노랫말 공모전’도 오는 11월말까지 접수받는 등 군의 관광콘텐츠를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한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군을 대표하는 가장 큰 규모의 축제를 2년 연속 취소한다는 것에 많은 고민이 있었지만 군민 안전이 최우선이었다”며 “군민 모두의 노력과 협조로 코로나19가 빨리 종식돼 내년에는 여느 해 축제보다도 더욱 발전하는 모습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완주군은 기존 ‘와일드푸드축제’ 명칭을 와일드푸드 정체성 논의와 대표 축제 재진단 요구를 적극 반영해 올해 ‘완주와일드&로컬푸드축제’로 변경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완주군#완주와일드&로컬푸드축제#와푸축제#완주방문의 해#강청 만들기#생강 삼푸바#완주 디카시 공모전#완주사랑 노랫말 공모전#관광콘텐츠#와일드푸드축제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