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전북도, 요리경연대회 우수작 공개경연대회 24개 팀 참여, 다채로운 향토와 창작 음식 겨뤄

오는 12일부터 20일까지 전북도청 로비에서 제15회 전북온라인음식문화대전 요리경연대회 수상작과 시⸱ 군 대표 향토 음식이 전시된다.

전북도는 8일 맛과 멋이 담긴 요리경연대회 수상작을 선보이며 코로나19로 지친 도민들에게 힐링의 시간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지난 1일과 2일, 양일간 맛의 고장 전북 음식문화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한 제15회 전북온라인음식문화대전 요리경연대회가 성황리에 개최된 바 있다.

지난 요리경연대회는 고등학생 이상 전북도민을 대상으로 국제한식조리학교 조리실습실에서 무관중으로 진행되었으며, 향토 음식과 창작 음식(일반, 학생, 디저트) 부문으로 나눠 24개 팀이 전라북도의 향토 식재료를 활용한 요리경연이 펼쳐졌다.

출품작은 향토성, 조리의 기술성, 보급성, 창의성과 맛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수상자를 선정되었다.

심사 결과, 향토 부문에는 ‘부안회오리삼합’을 선보인 격포어촌계회센터 박대희, 김효정 씨팀이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창작 일반부문에서는 ‘선유도바지락찜’으로 이성만 씨가 해양수산부장관상을, 창작 학생 부문에서는 우석대학교 차하은, 김소정 씨팀이 ‘유자청을 곁들인 백김치 샐러드’를 내보여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디저트‧제빵 제과 부문에서는 이은란, 이명희 씨팀이 ‘블루베리 피자와 사과파이’로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경영 전라북도 건강증진과장은 “전북온라인음식문화대전은 지난 15년 동안 전북도민들에게 사랑받아온 행사인 만큼, 전북 음식의 우수성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2일간 펼쳐진 행사는 전북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요리경연대회를 개최하여 도내 음식문화의 위상을 강화하는 동시에 온라인 요리강좌 개설 등 다채로운 언택트 행사를 통해 도민들의 다양하고 안전하고 편리한 정보 접근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되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라북도#전북온라인음식문화대전#요리경연대회#국제한식조리학교#향토성#조리의 기술성#보급성#창의성#부안회오리삼합#선유도바지락찜#유자청을 곁들인 백김치 샐러드#블루베리 피자와 사과파이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