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IT/과학
충청북도-충북테크노파크, 제23회 반도체대전(SEDEX) 2021 참가- 다방면 투자유치 활동 전개 및 차세대 성장동력 반도체 산업육성 계획 설명

충청북도와 충북테크노파크(원장 송재빈)는 27일부터 2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하는 ‘제23회 반도체대전(SEDEX 2021)’에 참가한다.

제23회 반도체대전(SEDEX) 2021 참가(사진=충북도 제공)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반도체산업협회(KSIA)에서 주관하는 이번 대전은 반도체산업 최신 기술동향파악과 각종 기술교류의 장으로 200개사 600개 부스를 운영하며 6만여 명이 참가하는 국내 반도체 전시회 중 최대 규모이다.

제23회 반도체대전(SEDEX) 2021 참가(왼쪽에서 네번째 충북도 신형근 경제통상국장)(사진=충북도 제공)

충청북도는 신형근 경제통상국장을 필두로 도내 투자환경에 대한 설명과 지방투자에 따른 인센티브 등 지원시책 안내로 충북의 대외적 홍보 및 기업 이전에 필요한 각종 정보를 공유한다.

또 홍보부스를 운영하여, 잠재투자기업을 대상으로 홍보물배부, 개별심층상담 등을 진행하여 국내외 기업들과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지속적인 정보제공 등 교류협력 방안을 증진해 실질적인 투자로 이어질 수 있도록 권유할 계획이며, 충북TP의 기업지원 서비스를 소개하고, 반도체·IT센터의 장비 이용을 희망하는 기업들에 현장부스 상담을 실시할 예정이다.

충북테크노파크 송재빈 원장은 “이번 전시회는 메모리‧시스템반도체, 센서 등 다양한 분야의 미래를 선도하는 첨단제품을 접할 수 있는 종합 전시회이며, 글로벌 시장동향을 접할 수 있는 기회”라고 말하며 “충북이 반도체 산업육성 계획을 통해 충북 경제 4% 조기실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북도#충북테크노파크#제23회 반도체대전(SEDEX) 2021 참가#충북테크노파크#송재빈#메모리#시스템반도체#센서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