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
2021 WMC 컨벤션 성료- 2023 청소년마스터십 개최지로 몽골(울란바토르) 선정

유네스코 본부에서 공식 후원을 받는 2021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WMC) 컨벤션이 지난 3일 간의 일정을 뒤로 하고 30일 마감했다.

제6차 WMC 총회(그랜드플라자) (왼쪽부터 바톨가 할트마 전 몽골 대통령, 이시종 충북지사) (사진=충북도 제공)

이번 제6차 WMC 총회에서는 지난달 2023세계청소년무예마스터십 유치의향서(몽골 울란바토르)를 제출한 몽골 국가무예마스터십위원회(NMC)에서 바톨가 할트마 전 몽골 대통령과 부흐바트 마쉬바트 몽골 국가무예마스터십위원회(NMC) 위원장이 참석했다.

제6차 WMC 총회 단체사진(그랜드플라자) 사진=충북도 제공)

이날 16시에 개최된 제6차 WMC 총회에서는 유네스코 체육스포츠 분야 정부간위원회 상임자문기구 승인, 세계도핑방지기구 정식 가맹기구 승인, 주요사업 추진상황 보고, 안건 심의 의결등이 이뤄졌다.

또한 이번 컨벤션을 방문한 바톨가 할트마 전 몽골 대통령의 축사와 그동안의 무예발전 등을 위해 노력한 그의 노고를 치하하는 감사패 전달식을 가졌다.

이어 몽골 국가무예마스터십위원회(NMC) 위원장 부흐바트 마쉬바트의 2023 세계청소년무예마스터십 유치 발표와 WMC 총회 원안가결에 따라 2023년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세계청소년무예마스터십이 해외 최초로 개최될 예정이다.

바톨가 전 대통령은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열리는 2023 세계청소년무예마스터십이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그랜드플라자 청주 호텔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몽골은 인구가 적지만 격투 그리고 무예 관련 스포츠에는 자부심을 가지고 있으며, 이번 대회 유치를 통해 많은 청소년들이 스포츠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갖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는 밝히고, “최근 울란바토르 신도시 내 스포츠 콤플렉스 단지에 다목적 실내체육관을 개관하는 등 무예·스포츠에 대한 관심과 투자가 활발한 만큼 몽골 정부와 협력을 통해 대회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WMC 위원장인 이시종 도지사는 총회에 참석한 바톨가 할트마 전 몽골 대통령과 부흐바트 마쉬바트 몽골 국가무예마스터십위원회(NMC) 위원장에게 감사함을 전하고, “오늘 2023 세계청소년무예마스터십 몽골 유치 총회 의결로 세계무예마스터십의 첫 해외 개최 사례가 된 것에 매우 뜻깊게 생각하며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몽골 NMC와 협력과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함께 진행된 제5회 세계무예리더스포럼은 ‘무예의 미디어화:변화와 도전’이라는 주제로 GAISF부회장인 스테판 팍스를 비롯해 김학수 마니아 타임즈 편집국장, 무예전문 50만 유튜버인 차도르 등이 미디어와 무예스포츠 관계 형성에 대한 흥미로운 발표들로 이뤄졌다.

금년 두 번째로 열리는 무예산업페어는 28일부터 3일간 무예와 스포츠산업체, 바이어들이 참가하며, 특히 올해에는 무예통합포털 사이트의 구축으로 무예산업 진흥 및 WMC 국제교류를 모색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제공했다.

특히 무예산업페어는 수출계약 성과를 높이기 위해 중화권 인플루언서인 왕홍 26만 유튜버 장연과 11만 유튜버 쉬원 등 두 명을 초청해 하루 평균 8천만명이 접속하는 모바일 생중계 소셜 플랫폼인 ‘이즈보’를 통해 중국 소비자에게 제품에 대한 실시간홍보를 진행했다.

이번 WMC컨벤션은 나태주를 홍보대사로 위촉, 국제적인 행사로 WMC총회, 세계무예리더스포럼, WMC분과위원회, WMC-UP프로그램, 국제학술대회 등을 온・오프라인 회의로 진행하며, 모든 발표 및 토론 세션은 공식 홈페이지,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됐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2021 WMC 컨벤션#개막#제6차 WMC 총회#2023 청소년마스터십#몽골(울란바토르) 선정#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WMC)#세계무예리더스포럼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