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정헌율 익산시장, MZ세대와 청년희망도시 정책담론- 22일 청년희망도시 정책위원회 개최

정헌율 익산시장이 지역청년 및 유관기관과 함께 MZ세대를 사로잡을 청년 정책에 대한 담론을 펼쳤다

익산시는 지난 22일 익산청년센터 청숲에서 청년희망도시 정책위원회를 개최하여 그간 추진한 청년 정책에 대한 성과를 알리고 내년 정책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정헌율 시장 주재로 열린 이번 정책위원회는 지역 청년들과 익산시 의회원광대학교원광보건대학교여성새로일하기센터등 유관기관과 관련 부서장 포함 20여명의 위원들이 참석했다

'청년이 살고 싶은 도시라는 비전으로 익산시가 그간 추진한 4대 핵심전략인 일자리잘자리놀자리설자리 사업 성과를 설명하고위원들은 내년 사업은 더 나은 방향으로 추진하자는 다양한 제언들을 쏟아냈다.

시에 따르면 22년도 예산 편성중인 청년 지원 사업은 모두 22건에 달하는데이날 회의에서는 저임금으로 지역을 떠나려는 청년들을 위해 실질적으로 청년들이 체감할 수 정책에 집중하고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특히 청년위원들은 지역 청년들이 처한 녹록치 않은 현실에 대해 익산시를 비롯해 각 유관기관에서 세심히 살펴줄 것을 요청하고 위원들은 청년들이 기성세대로부터 소외되지 않고 주체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을 약속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우리시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정주 여건개선을 통해 MZ세대 청년들이 원하는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유관 기관들과 함께 공동의 노력을 기울일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익산시 청년희망도시 정책위원회는 2019년 출범하여 청년들을 위한 권익증진 및 자립기반 형성과 청년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기본계획 수립 및 심의를 수행한 바 있다.

박용섭 기자  smartk201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