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역사
고창군, 전봉준 장군 탄생 제166주년 기념행사

고창동학농민혁명 기념사업회(이사장 진윤식)가 10일 고창 동리국악당에서 ‘전봉준 장군 탄생 제166주년 기념행사’를 열었다.

이번 행사는 방역 패스를 적용해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소규모로 진행됐으며, 고창군수, 고창군의회 의장, 김용선 동학농민혁명 유족회장, 전봉준 장군 후손 전성준 님, 기념사업회 및 녹두교실 회원 등이 참석했다.

식전행사로 이동순 시인의 전봉준 장군을 기리는 시 ‘녹두’가 낭송됐으며, 본 행사로 헌수, 봉정, 헌화와 전봉준 장군이 일본군에게 잡혀 서울로 압송되기 전 마셨다고 전해지는 술인 죽력고(대나무 진액에 솔잎, 창포 등을 혼합하여 만든 증류주)를 올렸다.

진윤식 이사장은 “동학농민혁명의 선봉장인 전봉준 장군의 업적을 되새기고 근대 민주주의의 새 역사를 만든 동학농민혁명의 역사적 가치를 회복하는 귀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고창군은 동학농민혁명 정신선양사업의 선도적 역할을 하기 위해 동학농민혁명 교육, 녹두대상제 운영, 학술대회 정례화, 기념행사 전국화, 성지화 사업 등 동학농민혁명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한 5대 핵심과제를 추진하고 있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창군#동학농민혁명#동리국악당#전봉준 장군#죽력고#탄생 제166주년#녹두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