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해외
충북도, 청주공항 국제선 재개 대비 관계기관 간담회- 백신접종자 격리 면제에 청주공항 국제선 재개 가능성 높아져

충북도는 지난달 31일 청주공항에서 사청주시, 평택검역소, 청주세관, 청주공항공 및 청주공항 입점 LCC항공사, 한국관광공사 세종충북지사, 도내 관광협회 등 관계기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개최했다.

청주공항 국제선 재개 대비 관계기관 간담회 (사진=충북도 제공))

이번 간담회는 국제선이 재개 될 경우를 대비해 해외 입국자 검역과 방역, 국제선 재개 이후 청주공항 활성화 방안 등을 논의하는 자리가 됐다.

코로나19 확산으로 2020년 2월 이후 국제선 운항이 2년 넘게 중단되었으나, 최근 정부가 코로나19 방역규제를 완화하면서 청주국제공항 국제선 운항이 7~8월에는 재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해외여행에서 가장 큰 걸림돌로 작용한 해외 입국자 자가격리가 3월 21일부터 백신접종 완료자에 한해 면제되면서 항공업계는 국제선 재개 가능성에 기대감을 가졌다.

이설호 도 관광항공과장은 “4월1일부터는 국내·외 백신접종자 자가격리 면제와 해외 입국자 대중교통 이용이 가능해짐에 따라 항공 수요 증가와 함께 청주공항 국제선 재개 가능성이 높아져 이번 간담회를 개최해 국제선 재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도#청주공항#국제선#충북도#청주공항 사청주시#평택검역소#청주세관#청주공항공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