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서울
서울창업카페 낙성대점, 'BM 진단-고도화' 참가기업 모집
서울 관악구청 전경.(관악구 제공)© 뉴스1


서울 관악구는 서울창업카페 낙성대점이 예비 창업자 및 신규 창업자를 대상으로 'BM(Business Model) 진단 및 고도화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해당 프로그램은 기업의 제품 및 서비스에 부합하는 BM 구축 방법을 지도해 보다 명확한 사업계획 수립에 도움을 주는 교육 과정이다.

특히 BM이 불안정하고 체계화 되지 않은 예비 창업가 또는 초기 창업가에게 초점을 맞추고 있다.

교육은 오는 6월14일부터 22일까지 총 4회에 걸쳐 진행된다. 현재 액셀러레이터로 활동하면서 BM고도화에 특화된 김정수 강사(린스프린트 대표)가 교육에 나선다.

프로그램은 BM 진단 프레임 워크에 대한 기본기, 초기 스타트업 수익모델 프레임 워크 이해, 초기 스타트업 시장 정의 및 규모 추정 프레임 워크 이해 과정으로 구성돼 있다.

모집대상은 서울에 주소지를 둔 7년 이내의 스타트업 15개사다. 예비창업자도 신청이 가능하다.

모집기간은 오는 5월27일까지 구글 설문지를 통해 선착순 모집한다.

구 관계자는 "이번 교육으로 (예비)창업자들이 본인의 제품 및 서비스에 부합하는 비즈니스 모델을 확립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서울시#

양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