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부산/울산/경남
남해군, 행복교육지구 바다마을학교 본격 운영

남해군은 경상남도교육청과 공동으로 ‘2022년 보물섬 행복교육지구 바다마을학교 사업’을 지난 16일 시작했다고 최근 밝혔다.

바다마을학교 사업은 남해군의 어촌마을을 체험하고 해양레저시설을 이용해 체험활동을 하는 프로그램으로 6월부터 10월까지 5개월간 운영된다.

바다마을학교는 두모해양레저를 비롯한 7개 업체가 선정돼 운영하게 됐으며, 카약, 바나나보트. 워터파크, 연안갯벌 등 각 마을별 특색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학교별 단체신청으로 접수 이틀만에 조기마감될 정도로 호응이 높았으며 남해군 관내 22개 학교 1,700여명의 학생이 체험활동을 하게 된다.

지난 16일 바다마을학교에 참여한 해성고 학생은 “남해군에서 좋은 기회를 얻게 되어서 생존수영도 교육받고 다양한 레포츠활동도 체험할 수 있어서 너무 좋았다”고 소감을 말했다.

김지영 청년혁신과장은 20일 “코로나 19로 인해 위축되었던 학생들의 학업 성취도를 높이고 일상생활 속 스트레스를 남해 바다를 통해 해소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며 “안전하고 유익한 해양 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사진: 바다마을학교)

 

백태윤 선임기자  pacific1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해군#

백태윤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