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대전/충청
2022 충주호수축제, 여름철 대한민국 대표축제 되나- 탄금호를 배경으로 드론쇼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주목

충주시가 4년 만에 야심차게 준비한 ‘2022 충주호수축제’가 31일 4일 간의 뜨거운 열기를 뒤로 하고 막을 내렸다.

호수축제 물놀이(사진=충주시 제공)

충주시가 주최하고 (재)충주중원문화재단이 주관한 올해 축제는 ‘새로운 지평선_New Horizon’을 주제로 ‘관광도시, 충주’의 청사진을 보여줄 행사로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호수축제 체험활동(에코백만들기) (사진=충주시 제공)

축제 기간에는 △수상연화공연, 드론쇼, 미디어 파사드 등 새로운 기술을 적극 활용한 ‘킬러 콘텐츠’ △월드디제이 프리 페스티벌, 호수 뮤직 페스티벌, 버스킹 페스티벌 등 다양한 장르의 다양성이 돋보인 ‘음악 콘텐츠’△수상레저, 달보트, 아트웍 전시 등 무더위를 잊게 해준 ‘체험·전시 콘텐츠’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여 관람객들의 호평을 받았다.

호수뮤직페스티벌(김뜻돌) (사진=충주시 제공)

전국 각지에서 모인 15만여 명의 관람객들은 각종 전시·공연·체험 콘텐츠를 만끽하며 무더위를 잊고 즐거운 추억을 남겼다.

호수뮤직페스티벌(데이브레이크) (사진=충주시 제공)

특히, 마지막 날인 31일 폐막식에서는 시립택견시범단과 트레블러크루 등 지역 명품 공연단의 공연 및 콘서트, 수상연화공연 등이 펼쳐지며 축제의 대미를 장식했다.

호수뮤직페스티벌(몽니) (사진=충주시 제공)

이와 같이 호수축제가 성황리에 치러질 수 있었던 건 충주시자원봉사센터, 충주시사회단체연합회, 해병전우회, 모범운전자회, 의용소방대 등의 교통통제, 행사 안내, 환경 정화 등의 활동 덕분이다.

충주호수축제 수상연화공연 (사진=충주시 제공)

또한 충주경찰서, 충주소방서, 위담통합병원 관계자들의 안전을 위한 구슬땀과 충주시의회, 농협중앙회, 신한은행, 충주농협, 홈마트의 응원 덕분에 축제를 무사히 마칠 수 있었다.

충주호수축제 수상연화공연 (사진=충주시 제공)

호암동에 사는 정 모 씨는 “4일 내내 아이들과 함께 축제장을 찾았다”며 “그동안 보지 못했던 수준높은 세대맞춤형 프로그램과 체험행사로 뜻깊은 추억을 만들었다”고 했다.

충주호수축제 수상연화공연 (사진=충주시 제공)

조길형 충주시장은 “이번 호수축제에 전국에서 15만여 명이 찾으며, 호수축제가 여름철 대한민국 대표축제로 자리매김하였다는 것을 확인하는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관광도시 충주의 진면목을 보여줄 수 있는 다양한 컨텐츠를 발굴·육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를 시작으로 충주호수축제를 전국적인 규모의 충주만의 매력을 담아낸 관광축제로 발전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충주시#충주호수축제#충주중원문화재단#새로운 지평선_New Horizon#관광도시# 충주#수상연화공연# 드론쇼# 미디어 파사드#뮤직 페스티벌# 버스킹 페스티벌#수상레저# 달보트# 아트웍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