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부산/울산/경남
밀양 토속소리극 ‘법흥의 소리, 그 기원을 찾아서’ 공연- 9월 18일 밀양 청소년수련관에서 열리는 전통의 소리!

밀양시(시장 박일호)는 오는 18일 오후 3시 30분부터 밀양 청소년수련관에서 밀양법흥상원놀이 토속소리극‘법흥의 소리, 그 기원을 찾아서’를 공연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공연은 지기가 들끓는 땅 밀양을 알리고 법흥마을의 소리와 신명이 하나됨을 알리는 공연이다.

공연내용은 2막으로 구성된다. 1막은 법흥마을 항일 독립투사를 재조명하고, 2막은 일제 치하에서 희망을 잃지 않으며 대동놀이와 토속소리, 밀양 아리랑을 부르면서 삶의 여유를 찾으려는 법흥마을 사람들의 모습을 담았다.

밀양법흥상원놀이 보존회(대표 남정곤)는 지금까지 사장되어가는 토속소리들을 발굴하고 전승, 보존으로 그 원형을 소중히 지켜오면서 한발 한발 관객 곁으로 다가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15년 토속소리를 관객과 더 깊이, 그리고 더 신명나게 만나기 위해 극 연출가와 함께 토속소리에 ‘극’을 입혔다.

남정곤 밀양법흥상원놀이 보존회장은“힘든 연습에도 관객들의 반응에 힘든 줄 모르고 다시 공연하게 된다”라며,“이번 공연에도 관객들의 열렬한 성원을 바란다”고 전했다.

박일호 시장은 “밀양법흥상원놀이의 토속소리극을 선보일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라며,“앞으로 잊혀가는 소리를 발굴하고 전승해 시민들이 전통의 소리를 만나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백태윤 선임기자  pacific1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태윤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