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해남형 생활관광 ‘땅끝마실’ 인기, 6개월간 110개팀 찾아최대 6박7일 현지인처럼 살아보기...9월말부터 남도 숙박할인 이벤트

 

해남군 생활관광 프로그램 ‘땅끝마실’이 해남군의 대표적 체류형 관광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땅끝마실은 해남군에서 인증한 숙박업체에서 1박 2일동안 체류하며, 현지인처럼 살아보는 생활관광 프로그램이다. 숙박과 체험, 조식이 결합된 관광상품으로 지난 2021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올해는 문체부 생활관광 공모사업에도 선정되어 1박 2일 외에도 3박 4일, 6박 7일의 장기체류형 상품도 추가 운영하고 있다.

올해 약 110팀 320명이 땅끝마실을 체험하는 등 지역민과 소통하며 땅끝 해남의 참매력을 느끼는 여행을 즐겼다. 군에서는 피크닉 세트 대여, 전용 위생용품 증정 등 혜택과 마을 잔치와 함께하는 땅끝마실 특별체험 이벤트, 땅끝마실 전용 스탬프투어 이벤트 등도 마련해 특별한 여행의 의미를 더하고 있다.

또한 9월 말부터는 전라남도 방문의 해를 맞아 남도 숙박할인이벤트와 연계하여 최대 50%까지 저렴한 금액으로 땅끝마실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현재 땅끝마실은 지역 숙박업체 등 19개소가 참여해 관광객을 맞이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각 업소별로 다도체험, 분재체험, 트레킹, 농산물 수확 등 특색있는 체험과 함께 지역특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조식을 제공한다"며 "매주 토요일 진행되는 고추장 담그기, 고구마 빵만들기, 도자기 체험 등 특별체험 행사도 재미있다"고 소개했다.

예약은 해남문화관광홈페이지>땅끝마실에서 가능하며, 해남군문화관광재단(☎061-535-6273)에 문의해도 된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해남군#생활관광 프로그램#땅끝마실#1박 2일숙박과 체험#조식

홍성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