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대전/충청
충주고구려천문과학관 ‘계묘년 설맞이 축제’ 개최-연휴 기간 중 설날을 제외한 3일 간 진행
2023년 설맞이 행사 포스터 (사진=충주시 제공)

충주고구려천문과학관(이태형 관장)에서는 2023년 계묘년 설날을 맞이하여 설맞이 축제를 개최한다. 

설맞이 축제는 연휴 기간 중 설날을 제외한 3일 간 진행되며, 이 기간 동안 천문과학관을 방문한 모든 관람객에게 2023년 대형 천문력 포스터를 설선물로 제공한다.

2023년 천문력 포스터 (사진=충주시 제공)

오는 21일(토)과 23일(월) 저녁 6:00 ~ 6:30엔 시청각실에서 ‘음력과 양력, 그리고 설날의 의미’에 대해 무료 강연을 실시한다. 이날 강연은 별박사로 알려진 이태형 관장이 직접 진행하며, 음력의 원리와 해마다 띠의 색깔이 다른 이유, 그리고 설날의 정확한 의미 등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다.

무료 강연에 참가하기 위해서는 천문과학관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해야 한다. 현장 참가가 어려운 분들을 위해 천문과학관 공식 유튜브 채널 ‘별박사의 3분 우주’에서 22일부터 해당 강연을 온라인 공개한다.

1월 23일 초저녁 서쪽 하늘 (사진=충주시 제공)

1월 23일(월)과 24일(화) 오후 2:00 ~ 5:00엔 천문과학관 앞마당에서 윷놀이와 다트게임이 펼쳐진다. 윷놀이는 가족단위로 참가할 수 있으며, 다트게임은 달 속에 숨어 있는 토끼를 맞추는 게임이다.

윷놀이와 다트게임에 참가한 분들에게는 점수에 따라 2023년 벽걸이형 천문달력과 천체사진 세트, 별자리 자 등 다양한 선물이 제공된다. 게임 참가는 정규프로그램 입장객에 한해 진행된다.

1월 24일 초저녁 서쪽 하늘 (사진=충주시 제공)

1월 23일과 24일 저녁에는 달과 금성, 토성 관측회를 실시한다. 23일 저녁 금성과 토성은 달 지름만큼 가까워지며 이 현상은 맨눈으로도 볼 수 있다. 천체망원경으로는 두 행성을 한 시야에서 함께 볼 수 있다.

이날 토성은 1등성 정도 밝기로 보이며, 금성은 이보다 수십 배 밝아서 밤하늘에서 달을 제외하고 가장 밝게 보인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도#충주시#충주고구려천문과학관#이태형 관장#설맞이 축제#2023년 대형 천문력 포스터#천문과학관#달#금성#토성#천체망원경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