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저
신안군 하의권에 쾌속선 '퍼스트엔젤호' 취항
@신안군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하의·신의·장산면 섬지역에 쾌속선 퍼스트엔젤호를 이달 17일부터 운항한다고 최근 밝혔다.

이에 신안군은 18일 쾌속선 취항식을 하의면 웅곡선착장에서 박우량 신안군수와 도·군의원, 여객선사 및 유관기관 단체장,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유)신진해운 주최로 개최했다.

지난해 6월 조양운수(주)의 엔젤호가 운항중단된 이후 신안군은 민간이전 보조사업으로 해상여객운송사업 우선협상대상자를 공모하여 (유)신진해운을 사업자로 선정하였다. 

이번에 취항하게 될 (유)신진해운 소속의 쾌속선 퍼스트엔젤호는 200명이 승선할 수 있는 170톤 규모로 최대속력은 26노트이며, 목포에서 장산 북강을 경유해 하의 웅곡과 신의 상태서리까지 70여분이 소요되며, 이후 도초 우이도선착장의 접안시설이 완료되면 도초 우이도까지 기항할 예정이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섬에 거주하는 것만으로도 많은 불편을 겪었을 섬주민들에게 안정적인 해상교통 체계와 언제든 육지와 교류할 수 있는 기본적인 삶을 지속적으로 누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섬주민들의 복지 증진과 정주여건 개선에 더욱 힘을 기울여 더 이상 떠나지 않고 누구나 살고 싶은 신안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성섭 선임기자  k01024771144@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섭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