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보성군, 벌써 고향사랑기부 100명 돌파

보성군은 올들어 고향사랑기부제가 본격 시행된 이후 19일 만에 100번째 기부자가 나타났다고 24일 밝혔다.

보성군은 "최근 고향사랑기부제에 대한 큰 관심과 성원 속에서 100번 째 기부자가 나타났다"며 "고액 기부에 동참하는 출향 향우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1호·2호 기부자는 연간 최대 금액인 500만 원을 기부했다.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관할 주소지를 제외한 지방자치단체에 고향사랑e음https://www.ilovegohyang.go.kr)과 농협 영업점을 통해 일정한 금액을 기부하면 세액공제와 답례품(기부액 기준 최대 30%) 혜택을 주는 제도이다.

보성군 관계자는 “제도 첫 시행부터 지금까지 기부해주신 기부자들의 열정과 관심에 힘 입어 기부금이 순조롭게 모이고 있다”며 “‘전남 사랑애(愛) 서포터즈' 육성 및 지속적인 홍보를 통해 고향사랑기부제를 널리 알려 주민 복리증진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하겠다”고 밝혔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제도가 시행된 지 한 달이 채 되지 않았지만 우리 지역 출신 향우들의 남다른 고향사랑 실천에 감사드린다.”며 “더 많은 향우들과 국민들의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보성군은 2월부터 기부문화 확산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매력적인 답례품을 발굴하고, 기부금의 투명하고 건실한 사용을 통해 보성 발전의 동력이 될 수 있도록 기부금 운영위원회를 구성할 계획이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