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청주시, 수암골 일원에 목재특화거리 조성- 목재친화도시 조성사업 공모 선정 '23년부터 4년간 50억원 투입

청주시는 산림청 공모사업인 ‘목재친화도시 조성사업’에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목재친화도시 조성사업 공모 선정(마스터플랜) (사진=청주시 제공)

이 사업은 친환경 소재인 목재를 이용하여 가로경관, 생활 SOC 등 도시 환경을 개선하고 목재의 다양한 기능과 지식 습득을 위한 교육 인프라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2023년부터 4년간 50억원(국비 25억, 지방비 25억)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수동 수암골 일원에 목재특화거리와 목공체험센터를 조성하고 목재활용 교육 및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 공모에는 총 12개 기초지자체가 참여했고 지역 목재 이용 여건, 파급효과, 도시 재생 연계 등의 심사기준에 따라 서류심사와 현장 평가를 거쳐 청주시를 포함한 3개 지자체가 최종 선정됐다.

시 관계자는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 목재를 활용한 도시재생 모델의 대표적인 사례가 될 것”이라며, “현재 추진 중인 우암산 도시생태축 복원사업, 우암산 둘레길과 함께 청주시 대표 관광자원으로 탈바꿈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도 청주시#산림청 공모사업#목재친화도시 조성사업#친환경 소재#목재#가로경관#생활 SOC#목재특화거리#목공체험센터#우암산 둘레길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