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충청권 4개 시·도, 대청호 수질보호 및 규제완화 공동성명서 발표- “대청호 수질보전 및 대청호 인근 주민 생활개선 위해 긴밀하게 협력”

이장우 대전시장을 비롯한 4개 시·도지사(대전, 세종, 충남, 충북)는 6일 청남대에서 ‘대청호 수질보호 및 규제완화를 촉구하는 공동성명서’를 발표하였다.

충청권  대청호 수질보호 및 규제완화 공동성명서 발표(좌측부터 김태흠 충남지사,김영환 충북지사,최민호 세종시장,이장우 대전시장) (사진=대전시 제공)

 이번 성명서는 충청권의 소중한 식수와 산업용수를 제공하고 있는 대청호의 맑은 물 보전과 청남대를 충청인의 품으로 되돌려주기 위한 염원을 담아 충청권 4개 시·도지사가 한 목소리를 냈다.

 4개 시도지사는 대청호가 충청권 상수원으로서 안정성을 확보하면서도 그간 받아온 규제에 대한 정당한 보상 차원에서 

첫째, 대청호 수질 보호를 위하여 함께 노력하고, 불필요한 대청호 규제 완화를 위하여 공동 대응한다,

 둘째, 청남대는 충북도민의 동의를 얻어 충청권의 영빈관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한다.

 셋째, 충청권 주민은 청남대 이용에 있어 충북도민과 똑같은 입장료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한다.

등 3개항의 요구사항을 발표했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충청권 시도지사와 합심하여 대청호 수질보전과 대청호 인근 주민들의 생활개선을 위하여 긴밀히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전시#이장우 시장#김태흠 지사#김영환 지사#최민호 시장#세종#충남#충북#청남대#대청호 수질보호 및 규제완화 공동성명서#영빈관#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