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관광
서산시, 단체관광객 유치 인센티브 효과 ‘톡톡’- 2월 말 기준 인센티브제 신청 여행사 급증,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

충남 서산시가 올해 1월부터 확대 추진한 ‘단체관광객 유치 인센티브 지원’ 사업이 관광객 유치와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를 불러일으키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해 4월 관광객들이 개심사를 방문한 모습 (사진=서산시 제공)

시는 관광객이 적은 시기인 올해 1월부터 2월까지 이번 사업을 통해 단체 관광객 800여 명 유치하고, 서산동부전통시장 방문을 유도해 식사, 특산물 구매 등으로 약 3천만 원 이상의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를 발생시켰다고 1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현재 4월까지 접수된 단체 관광객 인원은 2천 명에 이르며, 시는 여행사들이 주요 포털사이트, 쇼핑몰, 지하철 등에 서산시 관광상품을 홍보함에 따라 본격적인 봄과 축제 시기에 관광객 인원은 급증할 것으로 예상한다.

시는 이번 관광객 증가 요인으로 최근 코로나19 방역 수칙 완화와 이에 따른 시의 관광객 유치 전략이 효과를 거둔 것으로 보고 있다.

본격적인 단체 관광객 유치를 위해 시는 단체관광객 유치 인센티브 지원 금액을 지난해보다 2천 원 인상하고, 서산동부전통시장의 방문을 유도하기 위해 방문 시 1인당 추가로 2천 원을 지원했다.

관광객이 적은 1월과 2월에는 기존 지원 금액에 30%를 더한 특별 인센티브를 지원해 서산시 관광의 동기를 확실히 부여했다.

이와 함께 제철을 맞은 어리굴젓, 감태를 이용한 관광 식품과 특산품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한 것으로 보고 있다.

김경동 서산동부전통시장상인회장은 “시의 단체관광객 유치 인센티브 지원 사업으로 전년보다 전통시장 내 상가들의 매출이 크게 올랐다”라며 “경기 침체로 어려운 상가들에 활력이 도는 고마운 정책”이라고 전했다.

김덕제 서산시 관광과장은 “이번 지원이 장기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광업계와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는 관광정책을 개발하겠다”라고 전했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남도#서산시#단체관광객 유치 인센티브 지원#서산동부전통시장#어리굴젓# 감태#개심사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