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대전/충청
대전 0시 축제 총감독에 장진만 씨 위촉- 부천국제영화제·함평나비축제 총감독 역임한 축제전문가 평가
‘대전 0시 축제’총감독에 장진만(좌측)씨 위촉장  수여하는 이장우(오른쪽)대전시장  (사진=대전시 제공)

  대전시는 1일 ‘2023 대전 0시 축제’의 총감독으로 장진만 (사)관광문화기술연구소 이사장을 선임하고 위촉장을 수여했다.

  장진만 총감독의 임기는 올해 9월 말까지이며, 2023 대전 0시 축제의 기획과 운영을 비롯해 축제 전반을 총괄하게 된다.

 장 감독은 명량대첩축제(2018~2019),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2019), 함평나비대축제(2020~2022), 남도음식문화큰잔치(2021~2022) 등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축제의 총감독을 역임한 경력을 갖고 있다.

 또한, 축제 기획에서도 그 능력을 인정받아 ‘대한민국 축제콘텐츠 대상’에서 2019년 연출감독상, 2020년 감독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장우 시장은 “풍부한 경험과 능력을 가진 축제전문가를 총감독으로 모셔, 축제 운영의 전문성을 한층 더 끌어 올리게 됐다”면서, “대전 0시 축제는 올해 처음 개최되는 축제지만, 지역경제를 살리는 축제, 세계적인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완성도 높은 축제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 0시 축제는 오는 8월 11일부터 17일까지 7일간, 대전역에서 옛 충남도청 구간 1km 도로를 통제하고 중앙로와 원도심 상권 일원에서 개최된다.

 시는 지난달 18일 행사 대행용역 착수보고회를 갖고 본격적인 행사 준비에 돌입했으며, 이번 총감독 선임으로 체계적이고 수준 높은 축제 운영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전시#2023 대전 0시 축제#총감독#장진만#관광문화기술연구소#명량대첩축제#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함평나비대축제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