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
'K-팝 월드오디션’ 일본 팬 우승…상금 1000만원- 일본 국적의 ‘츠츠미 라이’ 대상…22개국서 1000여명 지원
‘K-팝 월드 오디션’ 대상을 차지한 ‘츠츠미 라이’(좌측)와 기념 촬영하는 박상돈 시장(우측) (사진=천안시 제공)

한류 열풍을 타고 한국대중음악이 세계적으로 인기몰이하고 있는 가운데, 일본에서 온 K-팝 팬이 ‘2024 천안 K-컬처박람회’의 메인 프로그램인 ‘K-팝 월드 오디션’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천안시는 25일 열린 독립기념관 주무대인 겨레의 큰마당에서 열린 K-팝 월드 오디션 결선에서 일본 국적의 ‘츠츠미 라이(Tsutsumi Rai)’가 댄스로 대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배재대학교 교환학생인 츠츠미 라이는 해외·국내팀 총 12개팀과 결선을 치른 결과 심사위원과 현장 관람객으로부터 가장 높은 점수를 받으며 대상을 차지하고 상금 1,000만 원을 받았다.

금상은 이주여성인 필리핀 국적의 김카렌(Karen Kim)이 차지했다. 그는 조용필의 ‘바람의 노래’를 불러 상금 300만 원을 차지했다.

은상은 유튜브 구독자 66만을 보유한 여성 댄스 유튜버 그룹인 ‘4X4 Studio’가 수상했으며, 동아방송예술대학교 K-팝 전공 학생들로 구성된 팀 ‘SUS4’가 동상을 받았다.

이번 ‘K-팝 월드 오디션’은 세계 각국에서 모인 K-팝 팬의 열기를 확인할 수 있었다.

천안 K-컬처박람회 메인 프로그램으로 캐나다·독일·프랑스·러시아 등 해외 21개국에서 299개팀 790명, 국내 107개 팀 236명 등 총 1,026명이 지원했다.

심사위원단은 완성도와 스타성 등을 고려해 온라인 예선을 통해 24개 팀을 선발했으며 지난 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간 국내부·해외부로 나눠 본선을 치러 12개팀을 선발했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K-팝에 대한 열기를 다시 한번 확인했다”며 “앞으로 K-팝을 비롯한 다양한 킬러콘텐츠를 확대해 K-컬처를 선도하는 천안시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천안시는 독립기념관, 천안문화재단과 함께 26일까지 독립기념관에서 ‘글로벌 K-컬처, 세계를 물들이다’를 주제로 K-컬처의 역사와 미래가치를 아우르는 전시·공연·체험·산업컨퍼런스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선보인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남도#천안시#한국대중음악#한류 열풍#K-팝#천안 K-컬처박람회#K-팝 월드 오디션#츠츠미 라이#김카렌#캐나#독일#프랑스#러시아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