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
"더우면 벗자" 보은군 속리산서 '알몸 마라톤' 대회전국 10여곳에서 '성황'
지난해 대회 모습@사진=보은군

보은 속리산 말티재 꼬부랑길에서 '힐링 알몸 마라톤대회'가 열릴 예정이다.

상의만 벗고 뛰는 알몸마라톤 대회는 국내에서만도 대구, 평창, 제천, 월미도, 대관령 등 10여곳에서 열리고 있다.

충북 보은군은 오는 7일 '2024 보은 속리산 말티재 힐링 알몸 마라톤대회'를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보은군마라톤협회에서 주관한 이 대회는 전국에서 500여 명의 아마추어 마라토너가 출전해 말티재 꼬부랑길 비포장 5㎞, 10㎞ 2개 코스를 알몸으로 질주한다.

남성은 상의를 탈의해야 하고, 여성은 반팔 티셔츠 또는 탱크톱을 입어야 참가할 수 있다.

보은군은 참가자들을 위해 음료, 과일 등 다양한 간식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 여름 이색대회인 알몸 마라톤대회는 지난 2018년부터 보은에서 열리고 있다.

이병길 스포츠산업과장은 "마라톤도 즐기고 여름철 말티재 꼬부랑길 정취도 느끼는 좋은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양성희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