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저
<포토뉴스>천년 역사 고스란히 담은 광양 옥룡사 동백나무 붉은 꽃 피워



천연기념물 제489호인 광양시 소재 옥룡사 동백나무 숲 동백꽃이 최근 새 봄을 맞아 겨우내 품고 있던 은은한 꽃향기를 터트리고 있다.

 

신라시대 도선국사가 옥룡사를 중건하고 땅의 기운을 보호하기 위해 심었다는 동백나무 숲은 지금은 비록 절은 소실되고 터만 남았지만 그 역사와 기억을 고스란히 담고 매년 4월 초순 붉은꽃을 피운다.





윤진성 기자  0031p@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