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연예
바다, 남편 9살 연하... 아기 물티슈 이야기가 결혼 자극  
사진= 방송화면 캡처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S.E.S 바다가 결혼 이후의 생활에 대해 이야기했다.

1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가수 바다와 솔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바다는 지난 3월 9살 연하의 남편과 결혼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날 MC 김성주는 바다에게 "S.E.S. 멤버들 중에 가장 늦게 결혼했다. 결혼을 한 사람과 안 한 사람의 괴리감이 있지 않나"고 얘기했다.

이에 바다는 "그것 때문에 결혼했다"고 웃으며 그녀는 "단톡 방에 자기들끼리 공유하는 이야기가 있더라. 아기 물티슈 이야기 같은 것들이 자극이 되더라"고 말했다.

이어 "(요리는) 아직은 해준 적이 없다. 신랑이 많이 해주는 편이다. 몸보신 하는 음식을 주로 해준다. 공연 하루 전이면 삼계탕 같은 거 해준다. 입에서 녹는다. 신랑이 저보다 요리를 잘 하는 거 같다"고 덧붙였다. 

이유리 기자  kotrin2@daum.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유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