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정치
‘사상 최초’ 문재인 우표 2차 추가발행 예약 접수

문재인 대통령의 기념우표가 우정사상 최초로 2차 추가발행으로 결정됐다. 

이에 따라 25일부터 국민들은 우체국과 인터넷우체국 홈페이지 등에서 문재인 대통령 우표를 다시 살 수 있다. 

우정사업본부는 제19대 대통령 취임기념 우표첩 구매를 원하는 민원이 쇄도해 25일부터 2차 예약접수를 받는다고 밝혔다. 역대 대통령 취임기념 우표첩이 추가 발행이 결정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우정사업본부는 우표 2차 추가 발행을 위해 예약을 받고, 예약분만큼만 제작한다고 설명했다. 구매 수량은 1인 1부로 제한한다. 예약은 25일부터 28일까지 사흘동안 진행되며 9월 중순 제작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 취임 100일을 맞아 지난 17일 문재인 대통령 취임기념 우표가 정식 발행됐으나 판매 이틀 만에 전국적으로 매진됐다.

구매 문의가 폭증해 온라인 사전판매는 중단됐고, 우정사업본부는 당초 2만부 생산하기로 했던 기념우표첩 물량을 1만2000부 추가 발행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 취임 기념우표는 기념우표 500만장, 소형시트 50만장, 기념우표첩 3만2000부가 발행됐다. 우표가격은 330원, 소형시트는 420원, 기념우표첩은 2만3000원이다.

이민규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민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