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축제맛집
인천 연안 양식장에서 생산한 활새우 출하 시작초가을에 가장 살이 찌고 맛이 뛰어난 계절 별미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 수산기술지원센터는 인천연안 양식장에서 생산한 활새우를 이번 달 10일부터 본격 출하한다고 밝혔다.

현재 관내 양식장 43개소에서 3,240만마리의 치하를 입식하여 양식 중에 있다. 이는 전년도에 비해 10%가량 늘어 났으며, 새우의 성장도 순조로운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3월 말 부터 6월 초순 어린새우를 입식하고 4∼5개월 만에 평균 20~30g의 건강한 새우로 키워 소매가격 기준으로 kg당 30,000원 선에서 판매 하고 있으며 금년도 생산 계획은 약 480톤으로 120억원의 어가 소득이 예상된다.

인천광역시 수산기술지원센터는 관내 새우양식장에 대하여 EM 배양액을 활용한 양식 및 새우 중간육성 기술지도, 방역 실시 등 질병 없는 새우양식 기술을 지도하여 새우 양식 어업인의 소득증대에 기여하고 있다.

새우는 세계적인 기호식품으로 모든 나라에서 즐겨먹는 최고의 수산식품이며, 우리나라의 경우 일년 중 초가을부터 가장 살이 찌고 그 맛이 뛰어난 계절 별미로 알려져 있고, 타우린, 칼슘, 키틴 등의 영양소를 함유하고 있어, 성장기 아이들의 발육 및 고혈압 등 성인병 예방에 탁월한 효능을 가지고 있다.

강원호 기자  whkang2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