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유성엽 의원 연일 안철수 비판 "정봉주 사면에 왜 토 다나"

 

유성엽 국민의당 의원이 연일 안철수 당대표를 겨냥하고 나섰다.

유 의원은 29일 정봉주 전 통합민주당 의원에 대한 사면에 부정적인 시각을 드러낸 안철수 대표를 향해 "왜 토를 다느냐"고 일침했다.

유 의원은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많은 국민들이 다스가 이명박(MB) 전 대통령 소유라고 의심하고 있다. 정 전 의원은 다스가 최대주주인 BBK의 주가조작에 MB가 개입한 것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가 감옥에 갔다 왔다"면서 "지난 대선 당시 안철수 후보가 MB 아바타가 아니냐는 논란이 아직까지 생생한데 왜 굳이 정봉주 전 통합민주당 의원에 대한 사면에 토를 다는지 모르겠다"고 비판했다.

이어 유 의원은 "안철수 대표가 궁극적으로 가고자 하는 길이 바른정당을 넘어 자유한국당까지 바라보고 있지 않는가 하는 의심을 받고 있어 시끄러운 현 시점에서 현명하지 못한 것 같다"고 꼬집었다.

유 의원은 앞서 28일에도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사이코패스 기질이 농후한 사람이라고 볼 수 있다”는 내용의 지인의 글을 인용하며 직격탄을 날렸다.

강민규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민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빳다 2017-12-29 15:57:29

    유의원아~~~~
    웃긴다~ㅋㅋ
    인생이~
    짠 하다~~ㅋ
    삼충도 아니고~ㅋㅋ
    창피하구나~
    잘 때~
    발은 닦고 자니?
    뽕이다~ㅋ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