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해외
만화로 그린 평창동계올림픽, 프랑스 파리·앙굴렘서 전시한국만화영상진흥원, 유럽 최대 만화축제 앙굴렘만화축제서 드로잉쇼, 웹툰 컨퍼런스 등 선보여

한국만화영상진흥원(원장 안종철, 이하 진흥원)이 프랑스 한국문화원(원장 박재범)과 함께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는 만화 전시를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에 따르면, 동계올림픽과 한국만화를 접목한 전시 <웹툰, 스페셜 평창(Webtoon, spécial Pyeongchang)>이 주 프랑스 한국문화원 갤러리에서 1월 19일부터 2월 28일까지 열린다. 이어 프랑스 앙굴렘국제만화축제에서도 1월 25일부터 27일까지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는 김정기 작가의 드로잉쇼와 웹툰 컨퍼런스 등 특별한 행사가 열린다.

<웹툰, 스페셜 펑창> 전시는 평창동계올림픽 소재 만화 뿐 아니라, 탄탄한 IT 인프라와 창의적인 발상을 바탕으로 발전한 한국 웹툰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전시로 준비됐다.

전시 공간은 크게 ‘웹툰존’과 ‘평창동계올림픽 만화존’으로 구성된다. ‘웹툰존’에는 한국 웹툰의 역사를 비롯해, 라인 웹툰, 레진코믹스, 타파스 미디어, 태피툰 등 프랑스와 북미권에 서비스 중인 웹툰 플랫폼을 소개한다. 영화, 드라마, VR 등으로 진화한 웹툰과 프랑스어 웹툰 읽기 코너 등으로 마련되어 글로벌 한류 콘텐츠인 웹툰을 집중 조명한다.

‘평창동계올림픽 만화존’에서는 ‘스마일’을 주제로 평창동계올림픽 참가 선수들을 응원하고 격려하는 (사)카툰협회 소속작가들의 카툰 40점,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지원사업을 통해 진행한 평창동계올림픽 브랜드 웹툰 ‘하나된 열정(이영곤作)’, '리드 미 컬링(곽인근作)‘과 평창동계올림픽 창작 웹툰 공모전 수상작 등 8개 작품, 한국만화영상진흥원 ’공공브랜드 만화 제작 지원사업‘으로 제작된 만화도서 ’스퍼트(신상원作)’, ‘꿈에서 꿈으로(유수미作)’ 만화도서 2종 등 총 50작품을 선보인다.

전시 오픈일인 1월 24일에는 프랑스 만화평론가 로랑 멜리끼앙의 사회로 네이버 인기 웹툰 <프리드로우>의 전선욱 작가가 참여하는 ‘한국 만화가와의 만남’ 행사가 열린다. 또한 이번 전시 참가자인 백영욱 작가는 개막식에 참석한 관람객을 대상으로 평창동계픽 성공 기원 드로잉쇼를 라이브로 진행할 예정이다.

전시에 이어, 1월 25일부터 28일까지 프랑스 앙굴렘시에서 개최되는 제45회 앙굴렘국제만화축제에서 김정기, 백영욱, 전선욱 작가가 참여하는 ‘평창동계올림픽 성공 기원 릴레이 드로잉쇼’가 열린다. 25일에는 프랑스만화가협회(Ada BD)가 주관하는 웹툰 컨퍼런스를 통해 프랑스 예비 만화가를 대상으로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한 한국 웹툰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을 갖는다.

27일에는 프랑스 웹툰 플랫폼 델리툰과 함께 프랑스 현지의 웹툰 작가 양성을 목적으로 한 웹툰 아뜰리에를 진행할 예정이다. 프랑스 웹툰 플랫폼 델리툰의 운영자 디디에 보르그와 국내 웹툰 플랫폼 카카오페이지 이소현 웹툰팀장이 한국 웹툰에 대한 심층 소개 및 웹툰의 다양한 수익 구조에 대해 이야기 나눌 예정이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안종철 원장은 “성공리에 개최된 미국 LA 아트쇼 및 한국문화원 전시에 이어 전통적인 만화 강국인 프랑스 파리에서 전시를 개최하게 됐다”며 “이번 만화 전시를 통해 전 세계 만화인이 하나 되어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응원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전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진행하는 이번 <웹툰, 스페셜 펑창> 전시는 세계적으로 한국 만화에 대한 인지도를 제고시키고,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고자 기획됐다. 지난 1월 10일 개막한 미국 LA 아트쇼에서 개최한 <만화 평창을 만나다> 전시와 LA한국문화원 <이제는 평창이다> 전시에 이어 개최되는 글로벌 전시다.

강원호 기자  whkang2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