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해외
베트남항공, 3월 26일부터 인천-나트랑 신규취항

베트남 국영 항공사 베트남항공이 오늘 3월 26일부터 인천-나트랑 노선에 신규 취항한다고 최근 밝혔다.

최근 증가세를 보이는 베트남 관광 수요 및 베트남 관광객의 한국 여행 수요에 발맞춰 3월 26일부터 에어버스 A321 항공편으로 주 4회 운항한다는 것이다.

이번에 신규로 개설되는 인천-나트랑 노선은 하노이/호치민/다낭 노선에 이어 베트남과 인천을 연결하는 베트남항공의 네 번째 노선이다. 인천국제공항에서 매주 월/수/목/일 오전 6시 20분에 출발해 오전 9시 20분(현지시각)에 도착하며, 귀국편은 나트랑국제공항에서 화/수/토/일 오후 9시 35분(현지시각)에 출발해 다음 날 오전 4시 30분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나트랑은 아름다운 경관과 자연 그대로의 해변, 사계절 온화한 기후, 편리한 교통수단 등의 장점으로 전 세계 관광객들에게 인기 있는 여행지로 급부상하고 있다.

베트남항공은 이번 신규취항을 기념하여 인천-나트랑 구간을 이용하는 로터스마일즈 회원에게 추가로 1,000~2,000 마일리지를 지급하는 프로모션을 계획 중이다.

또한, 나트랑 신규 취항 기념 특가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된다. △이코노미 클래스 25만 9,400원부터 △비즈니스 클래스 67만 9,400원부터 인천-나트랑 왕복 항공권을 이용할 수 있다. (유류 할증료 및 제세공과금 포함). 이 프로모션을 통해 예매 가능한 항공권의 여행 기간은 3월 26일부터 2018년 6월 30일까지이며 티켓 발권은 3월 31일까지 완료되어야 한다. 

이번 나트랑 신규 취항 특가 프로모션 항공권은 발권일 및 환율에 따라 가격이 변동될 수 있으며, 일부 성수기 기간에는 해당 특가 프로모션 항공권이 조기 마감될 수 있으므로 유의해야 한다. 위 항공권은 베트남항공 웹사이트 또는 가까운 여행사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전선화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선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