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이재명 기자회견 "혜경궁김씨 아내 아냐" 정면 부인 파장
/사진=mbn화면 캡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자신의 부인인 김혜경 씨를 둘러싼 '혜경궁 김 씨' 사건에 대해 정면 부인해 파장이 예상된다.

19일 이 지사는 경기도청 앞에서 취재진을 향해 "계정 주인, 그리고 글을 쓴 사람은 제 아내가 아니다"라고 정면 부인했다.

이어 "경찰은 제 아내가 아니라는 증거가 정말 차고 넘치는데도 비슷한 것들 몇 가지를 끌어모아 제 아내로 단정했다"며 "수사 내용을 보면, 네티즌 수사대보다 오히려 판단력이 떨어지지 않느냐 생각이 든다"고 주장했다.

또 "여러분께서 보신 것처럼 어떤 사람이 카스 계정과 트위터 계정을 가지고 있으면, 트위터 사진을 올리고 이를 캡처해 카스에 올리지 않는다. 바로 올리면 쉬운데 왜 굳이 사진을 캡처하겠냐"고 되물었다.

그러면서 "경찰이 스모킹 건이라고 얘기하지만 사실은 제 아내가 아니라는 증거에 해당된다"며 "차고 넘치는 증거 중 이미 목표를 정하고 그게 이재명의 아내다라는데 맞췄다는 생각을 지울 수가 없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진실보다는 권력을 선택했다는 생각이 든다. 국가권력행사는 공정함이 생명이다. 명백한 허위사실을 공표한 김영환에 대해서는 그렇게 관대한 경찰이 이재명 부부에 대해서는 왜이리 가혹한지 모르겠다"고 주장했다.

또 "때리려면 이재명을 때리시고 침을 뱉어도 이재명에게 뱉으시라"며 "죄없는 무고한 아내와 가족들 이 싸움에 끌어들이지 않았으면 좋겠다. 경찰이 이재명 부부에 대해 기울이는 노력의 10분의 1만, 삼성바이오 분식회계 사건이라든지 기득권의 부정부패에 관심가졌다면 나라가 지금보다 10배는 더 좋아졌을 거다"고 비판했다.

아울러 "저들이 바라는 바, 이 저열한 정치공세의 목표는 이재명으로 하여금 일을 못하게 하는 거다. 그래서 지금보다도 더 도정에 더 집중해서 도정 성과로 저열한 정치공세에 대해서 답을 해드리도록 하겠다"고 마무리 지었다.

이어 "뇌물을 받았다면 처벌을 받아야 할 것이고, 죄를 지으면 벌을 받는 게 당연하다. 그런데 무고한 사람을 놓고 죄를 지었으면 어떻게 하겠느냐고 묻는 것은 잘못이다. 사실이 아니다"라며 민주당 탈당 의향에 대해서 부정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바른소리 2018-11-19 15:27:55

    기레기들과 견찰들이 누구의 사주를 받아서 하는지 심히 궁금하다.
    이재명만은 꼭 죽이고싶다는 그들의 의지가 엿보인다.
    조폭, 김부선, 뎃글 3종 마녀사냥을 해도 꺽기지 안는 그의 의지에 감탄한다.
    그렇게 도정으로... 도지사로서 정의롭게 앞으로 낳아가기 바란다.
    침묵하고 잠시 쉬고 있는 지지자들도 많다.
    견찰들과 삼성과 조중동과 자한당 기득권들이 깝치고 진실을 덮으려고 하는 꼴을 보고 있을 뿐이다. 단지 지겨워서 말을 하지 안을 뿐이다.
    이재명의 행보를 보면 충분히 믿을 만하다. 기레기들과 견찰과 특검을 봐라. 믿음이 가면 이상하다   삭제

    • 으갸갸 2018-11-19 13:54:17

      우리 국민들은 그냥 진짜 진실을 알고싶을뿐이다. 그러나 그 위정자들 바로 옆에
      달라붙어서 확인할수도 없고...그저 이런 메스컴을 통하는수밖에없다...
      정권을 쥔자들이 작정하고 진실을 은폐하고 조작해서 세상에 뿌리는것은 정말
      식은죽먹기다. 사실 예전에는 지금의 적폐세력들이 아주 오래도록 주구장창 정권을
      쥐었었고, 밥먹듯이 하던일아닌가. 김대중을 간첩으로 몰아서 내란음모죄로 쒸워서잽싸게 사형때려서 죽이려고 했었던걸 우린 잘알고있다, 대한민국 최고의 겸손 노무현대통령의 생을 자살로 마감하게 한적도 있고...
      정말 무서운 적폐세력들.   삭제

      • phantom 2018-11-19 12:53:46

        이재명,화이팅!!!
        애초에 당신을 지지하다 민주당대표에 문재인씨되어 찍었습니다.
        뭔가 이상한 기류를 감지하고 있음에도 큰 힘이 되지 못하니 안타깝습니다.
        당신의 그 외로움을 이기는 용기에 박수를 보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