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해외
여수시, 베트남 하노이서 ‘세계한상대회’ 준비상황 보고제34차 한상 운영위원회 참석…대회 개최계획 설명, 여수 홍보 전개

여수시가 오는 10월 22일부터 3일간 여수세계박람회장에서 열리는 ‘제18차 여수 세계한상대회’ 준비로 분주하다.

시(시장 권오봉)는 지난달 28일부터 4일간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된 제34차 한상 운영위원회에 참석해 대회 준비상황 보고와 홍보활동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한상 운영위에는 재외동포 경제단체장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운영위원은 제17차 세계한상대회 개최 결과와 제18차 대회 개최 계획을 보고받고 한상기업 청년채용 인턴십 활성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여수시는 행사장 준비, 숙박, 수송, 자원봉사자 운영 등 현장 지원 대책을 설명했다. 또 여수의 역사, 문화, 관광을 소개하며 개최지 홍보활동도 펼쳤다.

특히 지역기업과 한상기업의 ‘일대일 비즈니스 미팅’ 확대와 기업전시회의 공식 프로그램 지정을 위원회에 건의했다.

이와 함께 지역 청년에게 취업 기회를 제공할 ‘청년채용 인턴십’에 많은 한상기업이 참여해 줄 것을 요청했다.

▲ 지난달 29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제34차 한상 운영위원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참석한 여수시 성동범 기획경제국장이 제18차 여수 세계한상대회 준비상황을 보고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6개월 여 앞으로 다가온 한상대회 준비에 총력을 쏟고 있다”며 “이번 대회를 시민의 관심과 참여 속에 치러지는 축제의 장이자 지역기업과 청년에게 도움이 되는 기회의 장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제18차 여수 세계한상대회에는 전 세계 60여 개 국가 재외동포 경제인 1000여 명과 국내 기업인 200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