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
크로사 광복절 일본 강타...기상청 태풍 경로 예상
그래픽=기상청

북상하고 있는 태풍 크로사가 15일 일본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된다.

13일 오전 4시 기상청이 발표한 태풍경로예상(태풍위치)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기준, 10호 태풍 크로사는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780 km 부근 해상에서 북상 중이다.

기상청은 10호태풍 크로사가 "진행 방향은 '북서'이며 진행(이동) 속도는 28km/h다. 최대 풍속 32m/s, 강도는 '중', 강풍 반경 430Km, 크기는 '중형'이다"고 밝혔다. 

태풍 크로사는 13일부터 15일 오전 3시께까지 일본 가고시마 부근 해상을 거쳐 16일 오전 3시께 한국 독도 동북동쪽 약 190km 부근 해상까지 접근하겠다. 이후 17일 삿포로 부근 해상을 지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태풍 크로사는 오는 17일 오전 3시께까지 일본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고 이후 96시간 이내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10호 태풍 크로사 뜻은 캄보디아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학'이다.

전선화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선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