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익산시 ‘행복콜버스’ 27일부터 본격 운행- 여산면 38개 마을, 수시 콜 방식으로 운영

콜방식으로 운영되는 대중교통 익산‘행복콜버스’가 이달 27일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된다.

이를 위해 익산시는 미니버스 2대를 도입했으며 여산면 5개리 38개 마을을 대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1호 차량은 원수리와 제남리, 두여리 방면을, 2호 차량은 호산리, 태성리 방면을 운행하게 되며오전 7시~9시까지, 16시~18시까지는 5개 노선만 운행된다.

9시~16시까지는 호출시 언제든지 달려가는 수시 콜방식 형태로 운행된다.

이용객들은 각 마을에서 버스를 호출해 시내버스가 자주 다니는 여산면까지 행복콜버스를 이용하거나 반대로 여산면에서 버스를 호출하면 집까지 이용할 수 있다.

1회 이용요금은 300원이며 출발지에서 1시간 전까지 사전예약하면 조금 더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호출번호 837-8383(광일여객), 834-3330(익산여객)]

익산시 관계자는“이번 행복콜버스의 운행 효과를 면밀히 분석해 이를 토대로 대중교통 체계의 합리적인 개선방안을 모색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행복콜버스는 기존 버스운영체계를 경제적이고 효율적으로 개선하고 이용자의 접근성과 편리성을 강화하기 위해 버스와 택시의 장점을 결합한 교통수단으로 교통사각지대 주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박용섭 기자  smartk201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