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인천/경기
신안산선 복선화 사업 9일 착공
사진=금천구청

서울 금천구 ‘시흥대로’ 지하를 통해 서울시와 경기도를 남북으로 관통하는 ‘신안산선’이 9일 착공된다.

안산시청은 이날 착공식을 갖고 신안산선의 복선화 사업이 본격 공사에 들어가는 것을 축하한다.

국토개통부는 2024년 말 개통을 목표로 조속한 사업 추진을 위해 토지 보상이 완료된 구간부터 공사를 시작하고, 송산차량기지는 이 달 말부터 공사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

‘신안산선’은 경기도 안산·시흥시와 여의도를 연결하는 복선전철이다. 지하 40m 이하(금천구 구간 60m 이하) 대심도(大深度)에 건설, 지하 매설물이나 지상부 토지 이용에 대한 영향 없이 최대 110km/h 로 운행한다.

운행구간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와 금천구 시흥대로, KTX 광명역 등을 거쳐 경기도 안산, 시흥시를 연결한다. 연장 44.7㎞ 16개 정류장이 설치되는 사업으로 총 예산 3조 3465억 원 투입된다.

금천구 구간은 시흥대로 지하 60m 지점에 건설된다. ‘석수’(1호선 환승), ‘시흥사거리’, ‘독산역’ 3개소가 설치될 예정이다.

신안산선이 완공되면 ‘한양대~여의도’ 25분, ‘원시~여의도’ 36분이 소요되는 등 이동시간이 기존 대비 약 50~75% 이상 대폭 단축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또한 소사원시선, 월곶판교선과 환승할 수 있어 경기 서남부 대중교통 여건과 서울 도심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구는 기대하고 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신안산선은 우리구 대중교통 문제 해소는 물론 사통팔달 교통의 중심지로 거듭나고 저평가된 지역 가치를 끌어올릴 수 있는 아주 주요한 사업이기에, 앞으로 빠른 시일 내 금천구에서도 첫 삽을 뜰 수 있도록 정부와 협의하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원호 기자  whkang2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