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
남원시, 제57회 전북도민체육대회 발대식 개최도민체전 시작을 알리는 팡파르 …체전 본격 활동 돌입

남원시가 오는 5.15(금) ~ 5.17(일) 3일간 남원시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57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의 시작을 알리는 팡파르를 일찌감치 울렸다.

남원시는 구랍 16일 춘향골체육관에서 이환주 남원시장, 윤지홍 의장, 김태수 남원 교육장을 비롯한 체육관계자, 기관장 및 사회단체장 등 총 40명으로 구성된 제57회 전라북도민체전 조직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발대식은 지난 2007년 이후 13년 만에 남원에서 개최되는 제 57회 전북도민체육대회를 남원시민 모두가 참여하는 축제의 장으로 만들기 위해 내딘 첫 걸음이라는 점에서 의미있다는 설명이다.

‘사랑의 도시 남원에서 하나되는 도민체전’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발대식은 위촉장 수여 및 결의문 낭독, 도민체전 준비상황보고, 위원과의 대화 및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남원시는 조직위원회 이번 발대식을 시작으로 지역 내 유관기관 및 관련단체와 더욱 긴밀한 협조체제를 구축하고, 홍보탑 설치 및 SNS 등을 체전소식을 널리 알려 범시민 참여 체전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조직위원장인 이환주 남원시장은 “내년 체전 기간 동안 우리 남원시에는 선수 1만여명과 관중 등 약 4만여명 등 총 5만여명이 참여하는 큰 행사인 만큼 남원시 뿐 만 아니라 기관 사회단체장의 참여와 도움이 반드시 필요하다”면서 “한마음 한 뜻으로 노력한다면 성공적인 체전을 개최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백종기 기자  baekjk0@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