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
'헐크' 강동궁 프로당구 PBA 6차전 우승.. 상금 1억원 획득
우승컵에 입맞춤하는 강동궁/사진=PBA

프로당구 PBA의 간판선수인 '헐크' 강동궁(39)이 6번째 도전 만에 첫 우승을 잡으며 상금 1억원을 획득했다.

강동궁은 20일 밤 경기도 고양시 소노캄 고양에서 열린 프로당구 PBA 투어 6차 대회 'SK렌터카 PBA 챔피언십' 결승전에서 다비드 사파타(27·스페인)를 세트 스코어 4-1(15-13 15-3 15-4 12-15 15-14)로 눌러 이겼다.

이로써 강동궁은 올해 출범한 PBA 투어에서 처음으로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리며 우승상금 1억원을 획득했다.

2세트에서는 2이닝 만에 15점을 뽑아내며 세트 애버리지 7.500, 하이런 13으로 압도적인 기량을 보여주며 세트를 가져갔다.

강동궁의 기세는 3세트에서도 이어졌다. 강동궁은 6이닝 만에 15점을 먼저 뽑아내며 15-4로 승리했다.

강동궁은 4세트를 12-15로 패해 한 세트를 허용했다. 하지만 5세트에서 다시 집중력을 발휘해 우승을 확정지었다.

강동궁은 네 번째 이닝까지 12-4로 크게 앞서 손쉽게 우승을 확정 짓는 듯했다. 하지만 이후 사파타가 무섭게 추격하면서 14-14 동점까지 따라붙었다.

그런데 사파타가 1점만 추가하면 세트를 가져오는 상황에서 평범한 앞돌리기를 하지 않고 구멍넣어치기를 하는 바람에 실수를 범했다.

기회를 잡은 강동궁은 깔끔하게 득점을 올려 우승을 확정했다. 우승이 결정되는 순간 강동궁은 큐를 번쩍 들어 흔들면서 기쁨의 포효를 질렀다.

강동궁은 인터뷰에서 "PBA 등록후 좋은 성적을 보이지 못해 항상 심적 부담이 있었으나 이번  우승으로 모두 털어 버릴수 있을 것 같다"면서 "오는 2월 개최될 PBA 파이널에서도 가장 큰 상금이 걸리는 만큼 꼭 우승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