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관광
전주 아중호수, 명품 생태 휴식처로 '탈바꿈'160m 규모 수변 탐방로 조성, 경관조명도 설치 추진

 

전주시가 아중호수를 도심 속의 휴식공간이자 전주를 대표하는 관광명소로 만들기 위해 수변 탐방로 조성에 나선다.

시는 올 하반기까지 ‘아중호수 생태공원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아중호수에 약 160m 규모의 수변 탐방로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아중호수의 수변 탐방로는 자연경관이 아름다운 수변을 최대한 활용하기 위해 기존 수변 산책로보다 수면에 최대한 가깝게 조성된다. 여기다 야간 볼거리 제공을 위한 경관 조명도 설치될 예정이다.

또 아중호수 주변 자연경관을 바라보며 휴식을 즐길 수 있는 전망 공간인 한옥정자도 설치 완료했다. 정자 주변에는 추락 등 이용객들의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안전펜스도 설치한 상태다.

이와 함께 시는 산책로 단절로 동일 코스로 되돌아 나와야 했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총 2.4km 구간의 순환산책로를 조성했으며 수변쉼터와 광장 등 휴식공간도 구축됐다. 또 아중호수 상류 1만1000㎡ 부지에 수련, 꽃창포, 부처꽃, 물억새 등 습지식물 12만 여주를 식재해 다양한 수중식물과 동물들이 살아가는 생태보고이자 사계절 아름다운 생태경관을 제공할 수 있는 습지공원도 갖췄다.

이처럼 아중호수 생태공원 조성사업이 완료될 경우 시민들이 자연 속을 걸으며 휴식도 즐기면서 힐링할 수 있는 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나아가 호동골 양묘장과 자연생태체험학습원, 아중호수 일대 약 30만㎡에 휴식 및 문화공간으로 만드는 전주지방정원 사업이 추진되면 아중호수 주변 일대가 국가관광거점도시 전주시를 대표하는 관광명소로 발돋움할 것이라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신계숙 전주시 사회연대지원단장은 “낭만이 있는 야간 산책로와 습지정원 등을 통해 점차 아중호수를 찾는 시민과 관광객이 늘고 있어 지역경제 및 관광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아중호수가 시민들을 위한 편안한 휴식공간으로 지속될 있도록 유지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