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미술
제21회 전국벽골미술대전 종합대상에 심성희씨 선정- 한국화, 서양화, 서예, 문인화, 조각, 공예, 민화, 캘리, 현대공예 부문 전국에서 335점 출품

()국미술협회 김제지부(지부장 임영하) 주최한 2020 21 전국 벽골미술대 종합대상에서 한국화 분야 작품명 “여인一心”을 출품 심성희(부안군)씨가 선정됐다. 이번 대전은 한국화, 서양화, 서예, 문인화, , 공예, 민화, 캘리, 현대공예 부문으로 전국 각지에서 335점의 작품이 출품됨으로써  경합을 벌였.

 분야 부문별 대상은 서예 부문은 서래원(순천시)씨의 “경곡선생의 , 현대공예 부문은 최이정(익산시)씨의 “작적” 각각 수상했다.

()한국미술협회 김제지부 임영하 지부장은 올해는 54일간의 기록적인 장마, 집중호우, 유래없는 강한 태풍 등으로 작업환경이 너무나 좋지 않았을 뿐더러 코로나 19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등으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많은 분들이 이번 공모전에 참여하시어 미술에 대한 열정을 보여  예술인 분들에게 감사 말씀을 전했다.

입상작과 출품작은 김제문화예술회관 전시실(2)에서 오는 11 28일까지 전시된다.

 벽골미술대전은 전국의 예술가들에게 문호를 개방한 이래 해를 거듭할수 초대작가  우수작가  수준 높은 작품 공모와 함께 지역의 특색을 살린  미술을 육성·발전시켜 나감은 물론 권위 있는 미술대전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박용섭 기자  smartk201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