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저
무안군, 무안갯벌 탐방다리 설치 추진
@무안군
전남 무안군은 국내 최초 갯벌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되고 람사르 습지 1732호로 등록된 무안갯벌에 탐방다리를 설치할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무안군은 흰발농게, 망둥어, 칠면초 등 해양보호생물 2종을 비롯한 다양한 동식물을 관찰할 수 있는 탐방로를 조성하기 위해 해제면 유월리부터 현경면 가입리 구간까지 총사업비 98억원을 투입해 무안갯벌 탐방다리를 설치키로 하고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진행하고 있다.

군은 그동안 무안갯벌 탐방다리 설치를 위해 전남도와 해양수산부, 지역 국회의원인 서삼석 의원 등과 꾸준한 협의를 통해 지난 2019년 전남도 지방재정투융자심사 승인 및 지방이양사업에 반영했으며, 내년에 해수부에 무안갯벌 습지보호지역 보전계획 반영 및 탐방다리 설치공사 사업승인을 신청키로 했다.
 
무안갯벌 탐방다리가 설치되면 기존 탐방로구간 3.8km가 탐방다리와 연결돼 갯벌을 관찰할 수 있는 5.2km의 탐방로가 완성된다.
 
군은 이와 함께 기존 탐방로 구간을 재정비하고 테마별로 힐링할 수 있는 소규모 정원과 휴식공간을 만들 예정이다.

탐방로 정비가 완료되면 무안황토갯벌랜드와 연계한 지역발전산업 인프라 구축으로 서남해안지역의 해양관광명소로 자리잡아 갯벌도립공원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산 무안군수는 "무안갯벌 탐방다리가 교육적인 부분 등 무안군 관광산업의 부족한 2%를 채우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성섭 기자  k01024771144@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