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김제시 아리랑문학마을 '나도 독립운동가' 라이브스케치 큰 호응-자신이 그린 캐릭터 터치할 때마다 살아 움직이는 듯한 생동감 부여

김제시 아리랑문학마을이 하얼빈역 2층에『나도 독립운동가』 역사체험콘텐츠“라이브스케치”를 운영하여 아이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는 어린이들이 100여년  일제강점기 안중근 의사, 유관순 열사, 윤봉길 의사  선택한 독립운동가를 종이에 색연필로 색칠하여 스캔하면 캐릭터가 벽면 애니메이션에 등장하고  에니메이션의 캐릭터들을 터치하게 하면 일제강점기에 시대에 돌아가 내가 마치 독립운동을 하고 있는 듯한 기분이 들게 하는 3D체험형 프로그램이다.

'나도 독립운동가'를 체험한 청운초등학생들은 자신이 그린 캐릭터가 터치할 때마다 살아 움직이는 듯해 체험이 생동감 있었고 신선한 재미를 느낄  있었다며 신기해 하였다. 

김영신 벽골제아리랑사업소장은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게 구축된 역사체험관을 널리 홍보하여 아리랑문학마을 방문객 향상  위상제고에도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나도 독립운동가』역사체험관의 대상 연령은 유치원부터 초등학생으로 신청은 사전예약제로 운영되고 한번에 수용인원은 8 정도이다. 『나도 독립운동가 』라이브스케치에 대한 궁금한 사항은 아리랑문학마을 담당자(063-540-2926) 문의하면 된다.  

박용섭 기자  smartk201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