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
‘K-드론 선도도시’ 전주, 전문가 자문 강화내달 5일에는 강왕구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단장 초청 전문가 포럼

전주시가 K-드론 선도도시로 나아가기 위해 전문가 자문을 강화한다.

전주시와 (사)캠틱종합기술원은 13일 팔복동 전주첨단벤처단지 혁신창업허브 1층 첨단누리홀에서 드론 관련 산·학·연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K-드론 선도도시 구축을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를 개최했다.

시는 정부의 K-드론 육성정책에 발맞춰 △전북대학교 △세종대학교 △전주대학교 △한국전자기술연구원 △전자기술연구원 △전북연구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탄소산업진흥원 △전북테크노파크 △(주)대한항공 △(유)비아 △(주)테라릭스 △(주)우리아이오 △DN특허법률사무소 등의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TF팀을 꾸렸다.

이날 자문회의에서는 전주시 드론산업 육성 추진 경과와 드론산업 장기발전계획 추진방향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으며, 향후 9월까지 이어질 자문회의 일정에 대해서도 공유됐다. 

시와 캠틱종합기술원은 다음 달 5일 ‘K-드론 선도도시 TF 포럼’을 열기로 했다. 포럼에서는 차두원모빌리티연구소 차두원 소장과 한국항공우주연구원 강왕구 단장이 △드론 및 UAM(도심항공모빌리티)·PAV(개인용 자율항공기) 산업 동향 △전주시 드론산업 육성을 위한 산·학·연·관의 역할 설정 △전주시 드론산업 육성을 위한 각종 지원방안 등에 대한 발제와 토론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와 관련 시는 혁신적인 드론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고 원천기술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전주첨단벤처단지 혁신창업허브 내에 드론산업혁신지원센터를 조성 중이다. 전문인력 양성 및 관련 인프라 구축 등을 통해 미래 수송·교통 분야 신시장이자 고부가가치 산업인 UAM·PAV 산업을 주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김봉정 전주시 신성장경제국장은 “드론축구를 통해 세계 드론 문화의 중심도시로 성장해 왔듯이 미래 4차 산업시대를 이끌어갈 핵심 사업인 UAM을 선도할 수 있는 장기발전 계획을 수립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미래형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지역의 신성장산업 발전에 견인차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