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대한민국 판소리 최고 권위’ 제31회 동리대상 수상자 공개모집

(사)동리문화사업회가 제31회 동리대상 수상 후보자를 오는 30일까지 공개모집한다.

동리대상은 고창군과 (사)동리문화사업회(이사장 이만우)가 동리 신재효의 문화예술사적 업적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판소리 진흥에 업적을 남긴 인물을 선정해 매년 시상해 오고 있는 대한민국 판소리 부문 최고 권위의 상이다.

후보자 신청 자격은 국가ㆍ지방 판소리 무형문화재나 판소리 연구 또는 관련 분야에 탁월한 업적을 남긴 창자, 고수, 연구자와 판소리 진흥에 크게 기여한 자(법인 포함)로 본인이 신청하면 되며, 동리대상은 심사위원회 비공개 토론 무기명 투표로 수상자를 선정한다.

한편 제31회 동리대상 시상식은 11월 6일 오후 2시 동리국악당에서 열리며, 수상자와 제자 등이 꾸미는 축하공연도 함께한다.

고창군은 판소리 여섯바탕을 집대성한 동리 신재효의 유업을 계승하고 판소리 발전을 위해 동리정사를 재현하고, 전국 어린이 판소리 왕중왕 대회와 판소리 체험을 개최하는 등 판소리 발상지이며 성지로서의 역할을 다하고 있다.

이세호 기자  see6589@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