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전주시, 제6기 청년희망단 위원 60명 공개 모집1년간 지역 청년과의 교류 활동 이어가면서 청년문제 발굴하고 청년정책 개선방안 제안

전주시가 청년의 시각에서 청년문제를 발굴하고 참신한 청년정책 아이디어를 제안할 여섯 번째 청년희망단을 꾸리기로 했다.

시는 오는 10일까지 전주지역에서 거주·생활하는 만 18~39세 청년을 대상으로 제6기 전주시 청년희망단 위원 60명을 공개 모집한다.

‘전주시 청년희망도시 구축을 위한 조례’에 따라 꾸려지는 전주시 청년희망단은 내년 1월부터 1년 동안 지역 청년과의 교류 활동을 이어가면서 청년들의 의견을 바탕으로 청년문제를 발굴하고 청년정책에 대한 개선방안을 전주시에 제안하는 활동을 펼치게 된다.

청년희망단 위원에게는 팀별 활동을 위한 소정의 실비와 활동 우수자 시상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청년희망단 활동에 적극 참여할 수 있는 청년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희망자는 전주시 청년 온라인 플랫폼(youth.jeonju.go.kr)에서 온라인 지원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향후 시는 청년희망단으로 지원한 청년들을 대상으로 역량강화를 위한 사전교육을 2회에 걸쳐 실시한 뒤 지원신청서 심사 및 사전교육 참여도 결과를 바탕으로 위원을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시는 청년희망단 위원이 포함된 전주시 청년희망도시 정책위원회도 운영, 청년정책 관련 각계각층의 인사로부터 전문적이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

전주시 신성장경제국 관계자는 “정책 추진과정에서 청년들의 의사를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다방면의 청년 활동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며 “향후 전주시 청년희망도시 기본계획 수립을 통해 지역 청년의 실태조사와 면밀한 분석을 통한 체계적인 청년정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주시 청년희망단 위원들은 그간 △청년 갭이어 △청년 온라인 플랫폼 구축사업 △학자금 이자지원 대상 확대 등 청년들의 시각에서 발굴한 다양한 청년정책 아이디어를 제안해 시정에 반영되기도 했다. 지난 제5기 전주시 청년희망단 위원들은 △청년문화포인트제 △청년네컷 △청년행복키트 △디지털 일자리 지원 강화 △결혼 축하금 등 청년의 권익 및 복지 증진을 위한 5개의 정책사업을 제안한 바 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주시#청년희망단#청년정책 아이디어#청년희망도시#청년문제 발굴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