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기타
부여군, 123사비 공예주간 시작되다- 공예의 손길로 새롭게 태어나는 규암
123사비 공예주간 행사 포스터 (사진=부여군 제공)

부여군(군수 박정현)이 ‘2023 공예주간’을 맞아 123사비공예마을(규암면 수북로54 백마강변)에서 “123사비 공예주간 행사”를 개최한다.

“2023 공예주간”은 공예의 즐거움을 나누고자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의 주관으로 19일(금)부터 28일(일)까지 열흘간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123사비 공예주간 행사는 전시, 체험, 플리마켓 등 생산과 소비 활동이 만나는 장으로, 공예마을 곳곳에서 공예를 즐기는 방법을 공유하며 쓰임새가 좋고 만듦새가 아름다운 물건을 곁에 둔 풍요로운 일상을 경험할 수 있다.

123사비 창작센터(수북로 41번길 11-21)에서는 ▲공예 창작 워크숍 <123사비 하루작업실> ▲입주 청년공예가 오픈스튜디오가 진행되며, 123사비 아트큐브(수북로54 백마강변)에서는 ▲한국전통문화대학교 전통문화상품개발실 기획전 “지금. 잠시. 쉼” ▲ 부여선샤인 “보테니컬 라이프 스타일 제안전”▲선화핸즈 “백제 유물 오브제전” 등 다채로운 전시가 구성된다.

123사비 레지던스(자온로 80)에서는 규암에 터를 잡은 공방들의 오늘과 부여의 공예문화를 싹틔울 청년 작가들의 내일을 소개하는 ▲123사비 공예주간 기획전 “지금 여기, 규암 공예”가 개최된다.

27일에는 아트큐브 백마강변을 따라 공예상품과 체험, 먹거리, 버스킹 공연을 즐길 수 있는 공예마을 규암장터가 운영되며, 공예마을에 위치한 공방에서도 다양한 공예 체험과 전시를 진행한다.

프로그램 체험은 사전신청으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부여군청 홈페이지에 공지된 온라인 채널을 통해서 신청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123사비 공예주간을 통해 일상에서의 공예문화를 향유하는 기회가 확대되기를 기대한다”며, “많은 군민들이 공예가의 손끝에 맺히는 창작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 공예를 더욱 가까이 느껴 보시는 기회를 누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남도#부여군#박정현 군수#2023 공예주간#123사비공예마을#123사비 공예주간 행사#공예문화

한광현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