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관광
익산 미륵산성, 한국관광공사 6월 가볼만한 곳 선정호국보훈의달 산성여행은 익산 미륵산성으로

익산 미륵산성이 한국관광공사에서 선정한 6월에 가볼 만한 곳으로 선정됐다.

한국관광공사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도시를 지켜낸 역사적 의미를 담은 산성여행으로 테마를 정하고 익산 ‘미륵산성’을 추천했다.

미륵산성은 우리나라 4대 고도 익산이 갖추고 있는 고대왕국 4가지 요소(왕궁, 국가사찰, 관방시설, 왕릉)중 관방시설이다.

미륵사 배후에 있는 미륵산(해발 430m)의 최정상부와 그 북쪽 봉우리(402m)를 잇는 능선이 성벽을 이루며, 각 봉우리에서 동쪽으로 뻗어 내린 능선과 그 사이에 계곡부를 감싼다. 산성의 둘레는 1,822m에 이르며 13개소의 치(雉)와 동문지·남문지가 남아 있다.

고조선 준왕이 쌓았다 하여 ‘기준성’이라고도 불리 우는 미륵산성은 발굴조사를 통해 백제 때 축조되어 통일신라와 고려, 조선시대까지 걸쳐 사용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미륵산성과 함께 미륵사지, 백제왕궁(왕궁리유적), 국립익산박물관 그리고 왕릉인 익산 쌍릉을 함께 둘러보면 찬란했던 백제 역사의 한 페이지를 살펴볼 수 있다.

시 관계자는 23일 “이번 추천 관광지로 미륵산성이 선정된 만큼 미륵산성과 더불어 백제왕궁 등 백제역사유적지구에 많은 관광객이 찾도록 홍보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박용섭 시민기자  smartk201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익산시#미륵산성#한국관광공사#호국보훈의 달#왕궁#국가사찰#관방시설#왕릉#미륵사#미륵산#백제#통일신라#고려#조선시대#미륵사지#백제왕궁(왕궁리유적)#국립익산박물관

박용섭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